2018.05.17 (목)

  • -동두천 20.1℃
  • -강릉 23.9℃
  • 천둥번개서울 20.1℃
  • 흐림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조금울산 27.0℃
  • 흐림광주 25.1℃
  • 박무부산 21.1℃
  • -고창 24.8℃
  • 구름조금제주 25.7℃
  • -강화 19.0℃
  • -보은 26.8℃
  • -금산 27.6℃
  • -강진군 22.6℃
  • -경주시 29.2℃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이서원 ‘어바웃타임’, 망연자실 이미 찍은 분량 어떻게 하나? 새로운 인물 찾아야

[FETV(푸드경제TV)=이재원 기자]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이서원의 어바웃타임 하차가 확정됐다.

 

이서원은 ‘어바웃타임’에서 천재 뮤지컬 음악감독 조재유 역을 통해 차갑지만 귀여운 연하남의 매력을 선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을 달굴 예정이었다.

 

하지만 이서원은 최근 한 동료 여자연예인을 흉기로 위협하고 성추행해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는 사실이 보도되면서 하차가 결정됐다.

 

‘어바웃타임’ 측은 지난 16일 언론보도 후 논의 끝에 이서원의 하차를 결정했다.

 

특히 ‘어바웃타임’은 지난 2월부터 촬영이 진행돼 이서원의 촬영분량도 무용지물이 됐다. 이에 새로운 배우를 캐스팅해 새롭게 촬영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어바웃타임’은 이서원 쇼크에도 불구하고 오늘(17일) 제작발표회를 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