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6.5℃
  • -강릉 -3.7℃
  • 구름조금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4.9℃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2.6℃
  • 광주 -4.2℃
  • 맑음부산 -1.3℃
  • -고창 -4.2℃
  • 구름많음제주 2.2℃
  • -강화 -6.2℃
  • -보은 -6.7℃
  • -금산 -6.1℃
  • -강진군 -1.5℃
  • -경주시 -3.1℃
  • -거제 -1.0℃
기상청 제공

이슈·정책

잡음만 무성했던 의혹들...고현정 하차, 결국 수면 위 팽팽하게 엇갈린 주장들

[푸드경제TV 이연지 기자] 드라마 제작중 갈등이 고현정 하차로 이어지면서 수면 위에 올랐다.

8일 드라마 ‘리턴’측은 고현정의 하차를 공식하면서 최근 불거진 갖가지 의혹들이 수면 위에 불거졌다.

다만 현재 양측이 입장이 팽팽하게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다. 드라마 측에 배우의 갑질을 주장하는 반면 고 씨 측은 방송사의 갑질로 맞서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양측이 이 같은 주장과 달리 고스란히 시청자들이 방송 일정에 차질을 빚으면서 피해를 보게 됐다.

다만 일각에서는 8일 방송이 결방된 것을 이와 연관이 있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실제 방송사는 올림픽으로 인한 결방이라도 확대해석을 경계한 상황이다.



이연지 기자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