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3 (토)

  • -동두천 29.5℃
  • -강릉 32.6℃
  • 흐림서울 27.9℃
  • 구름많음대전 29.0℃
  • 구름조금대구 29.0℃
  • 흐림울산 24.9℃
  • 구름조금광주 28.1℃
  • 흐림부산 24.7℃
  • -고창 28.5℃
  • 맑음제주 23.9℃
  • -강화 23.8℃
  • -보은 27.3℃
  • -금산 28.8℃
  • -강진군 26.1℃
  • -경주시 28.6℃
  • -거제 26.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中, “갤럭시 S9, 신제품 중 가장 우수”…판매실적은 글쎄

갤럭시 S9, 디자인·카메라·혁신 기능 등 종합 1위
삼성전자, 올 1분기 中 내 점유율 1.3%…“중·저가폰 라인업 대폭 보강할 것”

 

[FETV(푸드경제TV)=김수민 기자] 중국에서 삼성전자의 갤럭시 S9 시리즈가 올해 상반기 출시한 신제품 중 가장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중국 남방도시보는 올해 5월까지 중국에 출시한 플래그십 신제품 10종을 외관·카메라·혁신 기능 등 항목으로 비교 평가한 결과 갤럭시 S9 시리즈가 1위를 차지했다고 14일 발표했다.

 

남방도시보에 따르면 갤럭시 S9은 디자인에서 45점(1위), 카메라에서 44점(2위), 혁신 기능에서 50점(1위)으로 총점 139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갤럭시 S9은 OLED 디스플레이 채용, 글라스 바디, 4가지 색상이 우수하고 AI 기능을 접목한 카메라, 얼굴 인식, 음성비서 등 혁신 기능도 가장 앞섰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만 카메라 부문에서는 후면 3개 렌즈를 탑재한 화웨이 P20에 밀렸다.

 

샤오미 미8은 총점 134점(각 44점, 40점, 50점)으로 2위를, 화웨이 P20는 총 128점(각 39점, 49점, 40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아너 10, 비보 X21, 오포 R15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조사기관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2018년 1분기 세계 스마트폰 시장점유율은 삼성이 22.6%로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세계 최대 스마트폰 시장인 중국에서 삼성은 유독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작년 4분기 점유율은 0% 대였고 올해 1분기에는 1.3%를 기록해 소폭 늘린 수준이다. 반면 삼성의 경쟁사인 애플은 중국 시장에서 9.4%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업계는 중국시장이 중·저가의 제품을 선호하기 때문에 삼성의 프리미엄 전략이 잘 먹히지 않았다고 보고 있다. 또 중국 정부의 견제 등의 영향도 있다. 반면 애플의 경우 고가지만 마니아층의 지속적 수요를 원동력으로 두고 있다.

 

이에 삼성은 최근 프리미엄 모델뿐 아니라 중·저가폰 라인업을 대폭 보강하면서 중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돌파구를 만들기 위해 힘을 쓰고 있다.

 

최근 중국 시장 한정으로 갤럭시 S8의 파생모델인 갤럭시 S 라이트를 선보였고 중가폰인 갤럭시 A9스타 판매도 중국에서 가장 먼저 시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