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6 (수)

  • -동두천 21.1℃
  • -강릉 24.4℃
  • 서울 22.0℃
  • 흐림대전 26.5℃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5.6℃
  • 흐림부산 21.3℃
  • -고창 25.0℃
  • 맑음제주 27.1℃
  • -강화 18.4℃
  • -보은 25.8℃
  • -금산 25.9℃
  • -강진군 23.6℃
  • -경주시 24.7℃
  • -거제 21.9℃
기상청 제공

KB금융, 올해 전 계열사에서 1000명 뽑는다

은행 600명‧증권 110명‧손보 50명‧카드 55명 등
5년 간 총 4500명 채용 계획…취업박람회 확대도

 

 

[FETV(푸드경제TV)=오세정 기자] KB금융그룹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기 위해 올해 채용 규모를 1000명 수준으로 확대한다.

 

KB금융은 올해 1000명 채용을 시작으로, 5년 간 총 4500명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자회사별로는 은행에서 600명, 증권에서 110명, 손해보험에서 50명, 카드에서 55명, 기타 계열사에서 185명 등을 뽑는다.

 

은행은 6월부터 특성화고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를 대상으로 채용절차를 시작한다. 타 계열사들도 투명하고 공정한 채용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KB금융은 4차산업 혁명과 디지털 금융 시대에 대응하고 금융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빅데이터 등의 분야에서 약 100명 이상을 채용하기로 했다.

 

또 일 년에 한 번 개최하던 ‘KB굿잡 취업박람회’를 연 5회로 확대하고, 박람회 기간 동안 참여 기업이 직원을 채용할 때 지원되는 채용지원금도 1인당 5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2배 늘린다. 업체당 최대 지원한도도 기존 500만원에서 1000만원으로 2배 올리기로 했다.

 

KB금융은 취업박람회 개최 확대 등으로 매년 3500명, 5년간 총 1만7500명을 채용 지원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 밖에도 KB금융은 금융권 취업이 목표인 특성화고 학생들의 직무 교육을 위해 ‘은행업무 전산실습 프로그램’을 개발해 전국 특성화고에 배포하기로 했다. 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이공계 취업준비생 특화 교육 전문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할 예정이다.

 

KB금융 관계자는 “이번 ‘KB Dream’s Coming Project’의 두 번째 테마인 ‘일자리 창출’을 통해 국민의 꿈이 실현되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은 혁신기업 성장을 위해 생산적 금융 지원 등 대출 및 직∙간접 투자 확대를 통한 간접고용 창출에도 힘쓸 전망이다. 대출(약 27조원), 직접투자(약 7500억원), 간접투자(약 1조6000억원) 등 5년간 총 29조원을 지원해 약 38만명의 간접고용 효과를 낸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