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2 (금)

  • -동두천 30.7℃
  • -강릉 31.8℃
  • 구름많음서울 30.6℃
  • 구름많음대전 30.9℃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6.8℃
  • -고창 28.4℃
  • 흐림제주 24.4℃
  • -강화 27.4℃
  • -보은 31.8℃
  • -금산 29.8℃
  • -강진군 29.0℃
  • -경주시 30.7℃
  • -거제 29.7℃
기상청 제공

이슈·정책

최저임금 인상에 외식물가 전년比 2.8% 올라

편의점·프랜차이즈 위주로 ‘들썩’…추가 상승폭 확대 우려

 

[FETV(푸드경제TV)=송현섭 기자] 올 들어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으로 외식물가가 작년보다 2.8% 올라, 전체 소비자물가의 상승폭 확대로 이어질 것이란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통계청은 6일 2월 물가지수 동향을 발표해 외식물가가 1년 전에 비해 2.8% 상승했으나 전월과 같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며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수치상 영향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산업계 일각에선 작년말부터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논란으로 인건비 부담이 서민생활에 영향이 큰 품목 위주로 이미 반영돼 지표상 변화로 나타나지 않았다고 보고 있다.

 

특히 최근 편의점과 프랜차이즈업계를 중심으로 인상된 인건비 만큼 가격을 올리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서민생활에 영향을 미치는 외식물가가 추가로 상승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외식물가는 서민들이 자주 소비하는 음식 등 물가를 측정·집계해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영향이 반영될 것으로 추정되는데, 작년 10월까지 2.5%대를 밑돌던 외식물가 상승폭은 11월 2.6%, 12월 2.7%로 최저임금 인상이 가시화되면서 꾸준히 상승세를 타는 모습을 보였다.

 

더욱이 최저임금이 인상된 지난 1월 외식물가 상승폭은 2.8%로 확대됐는데 2016년 2월 2.9%에 이어 1년11개월만에 가장 큰 폭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반면 통계청은 통상 1∼2월 외식물가가 다른 요인으로 상승하는 경향을 보여왔던 만큼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구체적인 영향을 확인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라는 공식입장을 밝히고 있다.

 

김윤성 통계청 물가동향과장은 “인건비 영향이 있을 수도 있으나 식재료비·임차료 등 요인이 복합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최저임금 인상의 영향은 없는 것으로 보면 된다”고 말했다.

 

이는 외식물가가 임대료와 인건비 상승으로 연말·연초 오르는 경향 때문에 최근 3년간 연중 최대 물가 상승률은 2015년 12월 2.8%이고 2016년 2월 2.9%, 2017년 12월 2.7% 등이었다.

 

관련태그

외식물가  최임금 인상  편의점  프랜차이즈  인건비 부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