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1 (월)

  • -동두천 23.4℃
  • -강릉 16.8℃
  • 흐림서울 23.2℃
  • 흐림대전 22.8℃
  • 흐림대구 16.6℃
  • 울산 16.0℃
  • 흐림광주 21.4℃
  • 부산 16.6℃
  • -고창 23.6℃
  • 흐림제주 19.6℃
  • -강화 18.7℃
  • -보은 19.6℃
  • -금산 20.4℃
  • -강진군 20.9℃
  • -경주시 15.5℃
  • -거제 17.4℃
기상청 제공

HF, 3월 보금자리론 최저금리 3.30%로 0.10%P 인상

1일부터 공사·은행서 신청시 만기10년 3.40%∼30년만기 3.65%

 

[FETV(푸드경제TV)=송현섭 기자] 주택금융공사(HF)는 23일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금리를 3월1일부터 0.10%P 인상한다고 밝혔다.

 

따라서 내달 1일부터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시중은행 창구에서 신청하는 ‘t-보금자리론’은 만기 10년 연 3.40%에서 30년만기 연 3.65%까지 금리가 적용된다.

 

또 전자약정 등으로 비용이 절감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10년 연 3.30%에서 30년 3.55%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신청일 기준으로 3월 금리가 인상되기 전인 2월말까지 공사 홈페이지와 은행 창구에서 대출 신청을 완료했을 경우엔 인상 전 금리수준이 적용된다.

 

보금자리론은 부부합산 연소득 7000만원이하면 이용 가능하고 연소득 6000만원이하 한부모·장애인·다문화·다자녀 등 취약계층이면 0.40%P, 중복 해당시 최대 0.80%P 할인받을 수 있다.

 

HF 관계자는 “최근 국내외 시장금리 상승세가 지속돼 부득이하게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면서도 “정책금융으로서 서민‧중산층 실수요자들의 이자부담을 고려해 인상폭을 최소화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올해도 시장금리 상승이 예상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향후 보금자리론 금리가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보다 신중을 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태그

주택금융공사  보금자리론  금리 인상  이자 상승  취약계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