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2.9℃
  • -강릉 2.8℃
  • 흐림서울 3.1℃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3.5℃
  • -고창 3.6℃
  • 맑음제주 6.7℃
  • -강화 3.3℃
  • -보은 1.5℃
  • -금산 1.8℃
  • -강진군 3.7℃
  • -경주시 4.3℃
  • -거제 3.8℃
기상청 제공

식품

수산물품질관리원, 원산지표시 위반업소 94곳 적발

설 앞두고 특별단속…일본산 수산물 국산으로 둔갑

 

[FETV=황현산 기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이 설을 앞두고 벌인 원산지표시 특별단속에서 위반업소가 무더기로 걸렸다.

 

수산물품질관리원은 지난달 22일부터 수산물 원산지표시 단속을 벌여 위반업소 94곳을 적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거나 표시방법을 위반한 업소가 67곳으로 가장 많았고 제수용 명태와 조기 등의 원산지를 속인 업소도 27곳으로 나타났다.

 

특히, 일본산 수산물의 원산지를 속이거나 표시하지 않고 판매하다 적발된 유통업체가 11곳에 이른다.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방사능 우려로 소비자들이 일본산 수산물을 기피하자 서울과 경기지역에서 일본산 명태를 러시아산으로 표시하거나 일본산 멍게를 국내산으로 표시하는 등 원산지를 속인 경우가 많았다.

 

수산물품질관리원은 원산지를 속인 업소 6곳을 ‘농산물의 원산지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유통량을 파악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