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5.2℃
  • -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6.1℃
  • 대전 -4.4℃
  • 구름조금대구 -2.7℃
  • 맑음울산 -1.6℃
  • 광주 -3.3℃
  • 맑음부산 0.0℃
  • -고창 -2.4℃
  • 구름많음제주 2.4℃
  • -강화 -5.1℃
  • -보은 -4.5℃
  • -금산 -3.2℃
  • -강진군 -0.8℃
  • -경주시 -1.9℃
  • -거제 1.5℃
기상청 제공

마켓

경기도, 학교급식소 식품안전 진단 실시

[푸드경제TV 이정훈 기자] 경기도는 식중독 등 식품안전 사고로부터 안전한 학교급식 환경조성을 위해 학교급식소 100개소를 대상으로 ‘식품안전 전문진단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전문진단의 대상이 된 100개소는 도내 학교 중 노후화됐거나 과거 식중독 발생사례가 있는 위생 취약 학교급식시설 등으로 경기도교육청이 선정했다.

경기도가 공모를 통해 선정한 식품안전 정밀진단 민간전문기관 푸드원텍의 컨설턴트는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함께 대상이 된 학교를 직접 방문, 식중독 사전예방을 위한 현장 컨설팅을 오는 20일부터 11월까지 실시한다.

컨설팅은 ▲식재료 입고(검수), 보관, 조리, 배식, 섭취 단계별 위생 진단 ▲칼, 도마, 조리도구, 종사자 손에 대한 미생물 간이검사 ▲급식소별 문제점 및 개선방안 도출·맞춤형 식중독 예방교육 ▲조리종사자 및 영양사 대상 현장 교육 ▲만족도 조사 실시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도 관계자는 “식품안전 진단서비스는 2015년부터 2년간 실시한 사업으로, 대상 학교들의 서비스 만족도와 식중독 예방효과가 모두 높다”며 “경기도 153만 학생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력, 안전한 급식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