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2 (금)

  • -동두천 31.3℃
  • -강릉 32.0℃
  • 구름많음서울 31.9℃
  • 흐림대전 31.7℃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6.9℃
  • -고창 27.6℃
  • 구름많음제주 24.2℃
  • -강화 25.5℃
  • -보은 31.8℃
  • -금산 30.9℃
  • -강진군 28.5℃
  • -경주시 30.4℃
  • -거제 29.2℃
기상청 제공

지역·해외

일본 해외여행 비중 가장 높아..사드여파 중국여행, 점차 회복세

- 하나투어 2017년 ㅇ9월 해외여행수요 발표

[푸드경제TV 이정미 기자] ㈜하나투어(대표이사 김진국)의 2017년 9월 해외여행수요(항공, 국내 제외)는 28만3천여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9.3%의 인원 성장을 나타냈다.

지역별 비중은 일본(37.7%) > 동남아(33.8%) > 중국(11.5%) > 유럽(8.0%) > 남태평양(5.4%)> 미주(3.7%)의 순을 보였다.

전년 동월과 비교했을 때는, 동남아(△48.9%)와 일본(△30.3%)이 높은 성장세를 나타냈으며, 남태평양(△27.3%), 유럽(△26.8%), 미주(△14.0%) 등의 장거리 지역도 뚜렷한 성장을 나타냈다.

(사진) ㈜하나투어의 2017년 9월 해외여행수요에 일본 여행 비중이 가장 크게 나타났다.9월 말부터 10월 초까지 이어진 추석연휴로 인해 중국을 제외한 전 지역 모두 성수기 못지 않은 성장세를 나타낸 것으로 파악된다. 한편, 사드여파로 급 감소한 중국행 여행객은 월평균 순 예약 인원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하나투어가 살펴본 이번 추석연휴 10일 간의 해외여행수요(패키지 상품 이용고객 기준)는, 총 7만 8천여 명으로, 동남아(44.5%)로 떠난 고객의 비중이 가장 많으며, 그 뒤로 일본(25.0%) > 중국(13.7%) > 유럽(7.0%) > 미주 (5.2%) > 남태평양 (4.6%) 이었다.

전년 추석연휴도 동일하게 10일로 맞춰 비교해본 결과, 42.8% 증가율을 보였으며, 일본은 전년대비 2배 가량의 수요를 나타냈을 정도로 가장 큰 성장을, 동남아 지역과 미주 지역도 약 70%이라는 큰 증가율을 나타냈다.

한편, 10월 10일 기준 10월 해외여행수요는 전년 대비 20.3%의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11월과 12월은 각각 전년대비 44.4%, 56.8%의 증가율을 나타내고 있다.



이정미 기자